토이버 먹튀검증커뮤니티 국내 1위 | 검증사이트 먹튀검증사이트 먹튀검증업체 검증업체 검증커뮤니티 토토사이트 슈어맨 메이저놀이터 꽁머니 먹튀검증 스포츠토토 토이버 toyver

분류 TV연예

김호중, 8시간 고강도 밤샘조사… 블랙박스 메모리는 어디에

작성자 정보

  • 작성자 토이버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가수 김호중이 뺑소니 혐의로 입건된 이후 밤샘 조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15일 MBC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는 사고 이후 사라진 것으로 알려진 김호중 차량의 블랙박스 메모리카드를 찾기 위해 전날 압수수색 영장을 신청했다.

이와 관련 김호중은 지난 14일 오후 8시 30분부터 8시간 가량 밤샘 조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전날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김호중은 경찰의 출석요구를 받고 사고 다음날인 지난 10일 오후 4시30분께 음주 측정을 받았다.

김호중은 지난 9일 오후 11시 40분께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한 도로에서 중앙선을 넘어 반대편 차로에 서 있던 택시와 충돌한 뒤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171575567628.jpg
당시 김호중의 소속사 매니저는 경찰서를 찾아 자신이 사고를 냈다고 진술했으나, 경찰이 차량 소유주가 김호중인 것을 확인하고 사실 관계를 추궁한 뒤 김호중은 자신이 운전했다는 사실을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과정에서 경찰은 차량 안에 달려있던 블랙박스에 메모리카드가 빠져있던 것을 확인했다.
녹화된 영상조차 없는 상황이 됐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사고 이후 사라진 것으로 알려진 김호중 차량의 블랙박스 메모리카드를 찾기 위해 전날 압수수색 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은 김호중이 음주운전을 했을 가능성도 보고 수사하는 중이다.
또 허위로 자수한 매니저에게는 범인 도피죄 혐의를 적용할 수 있는지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호중은 당시 경찰이 수차례 출석 요청했음에도 사고 17시간이 지난 다음날 오후 4시 30분쯤 경찰서에 온 것으로 확인돼 논란이 되고 있다.
경찰은 차량 소유자인 김호중에게 수차례 문자 메시지로 출석할 것을 요청했으나 응답이 없었고, 전화를 걸었다.

김호중은 전화를 받은 뒤에도 바로 출석하지 않았다.
사고 2시간 만에 김 씨의 매니저가 자신이 운전자라며 자수했다.
매니저는 김 씨가 운전 당시 입고 있던 옷을 입고 자수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 씨는 다음날 경찰서에 출석해 음주측정을 받아 음성 진단을 받았다.
이후 자신의 운전 사실을 인정했다.
이와 관련 김호중 측이 사회적 논란이 불거질 것을 우려해 ‘운전자 바꿔치기’를 시도한 것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이와 관련해 김호중의 소속사 생각엔터테인먼트는 "사고 당시 김호중이 당황한 나머지 사후 처리를 제대로 진행하지 못했다.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점 고개 숙여 사과드리며 소속사와 김호중은 사후 처리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드린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다만 다음 달부터 예정된 공연은 강행하겠다고 밝히며 “예정돼 있는 '트바로티 클래식 아레나 투어 2024' 창원·김천, 월드유니언오케스트라 슈퍼 클래식은 일정 변동 없이 진행한다”고 공지했다.

이어 “당사는 아티스트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며, 그 어떠한 경우에도 아티스트를 지킬 것을 약속드린다”고 덧붙였다.

정희원 기자 happy1@sportsworldi.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월드(www.sportsworldi.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24,936 / 1 페이지
번호
제목/내용

고객센터

텔레그램 : cs_toyver  평일 09:00 - 20:30

1:1 게시판 문의하기
  • 사이트 통계
  • 현재 접속자 1,056(2) 명
  • 오늘 방문자 13,104 명
  • 어제 방문자 61,061 명
  • 최대 방문자 231,370 명
  • 전체 방문자 3,948,059 명
  • 전체 게시물 332,786 개